주변에 부끄러워 말할 곳이 없습니다.. 딸아이의 수술 어떻게 해야할까요